Lee Haein speaks up over the conditions during the filming of 'Idol School' and her treatment while signed to CJ ENM

Published 1 month ago | Updated 4 weeks ago

Translation of the caption is included below.

View this post on Instagram

병원도 선택해서 갈수있었습니다. 이모든건 사실 이많은 인원을 통제할수있던 매니저 인력이 부족해서 라는걸 알고있습니다 그렇지만 그렇다고 그들이 편하자고 쭉 합숙을 진행하며 기본적인 지원도 하지않은건 바뀌는 사실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오개월 내내 24시간 뭐 시간개념없이 촬영한 저희에게 법안이 생기기전이라 출연료 하나받지못하고 그곳에 같혀 생활해야했던 이유가 단지 니들이 가고싶어서 한거잖아 라고 한다면 정말 할말이 없지만 어떤 회사도 본인이원해서 취직했기때문에 불합리한일들까지 참아야한다고 강요할수없는것이라 생각합니다. 마지막 생방송이끝난날 저는 부모님을 볼 자신도 쫑파티를 갈 마음의 여유도남지않아 혼자 선생님들을 만나서 마음을 달랬습니다. 떨어져 주저앉아 계속 우는제게 이게뭐 울일이냐고 묻는 제작진에게 저는 정말 할말이 남아있지도않습니다 떨어진다음날 계약 해지를 요구했고 그당시있던 조작논란에대해 진실이뭔지 알려달라 하였지만 너가실검에 떠있지않냐 너가더 승리자인거다 라고하는둥 더이상 지쳐 팀이하기싫다는 제게 널위한 팀을 만들어주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그리고 나가고싶은 프로그램이 뭐냐고 그당시 개인적으로 연락이왔던 드라마나 여러일들도 다 시켜줄거고 연습실에 절대 방치하지않을거고 개인활동하면서 팀 데뷔준비할수있게 해주겠다고 약속하셨고 훗날 비교적 연습기간이짧았던 연습생친구들과 함께있을때도 나는 여기서 데뷔 약속한거 해인이 밖에없다 다들 준비안되면 해인이 혼자라도 시킬거다 라고 말씀을 하셨습니다 당장은 마마 백댄서 준비를해야하니 좀뒤로 미루자는말에 그렇게했지만 마마가 끝나고 시기가 애매해져 활동을 하면 이미지소모라는 말에 팀에서 맏언니고 리더가 연습에 집중을해줘야 동생들이 잘 따라온다는말에 정말 같이연습했던 친구들하나보고 의지하면서 시간을보냈습니다 그와중 프듀48 이 한다는 기사를보고 뭐라도 잡고싶은마음에 출연하고싶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너는 하지않는게 좋겠다며 말리셨고 그래서 저는 회사에 홀로 연습을 나가며 시간을 보냈습니다 약속했던 10월 데뷔만을 바라보면서요 연습생은 연습생계약을하고 아티스트는 아티스트 계약을합니다 계약금이 오가는 아티스트 계약은 서로의 역할을 충실히 해야할 의무가 있습니다 제가 계약기간이 흘러가는내내 연습생을 다시 할거면 연습생계약을 했지 왜 아티스트 계약을 해야했던것인지 모르겠습니다 활동이라곤 라디오 한번 패션위크 한번이 전부였던 제게 뭐라도 시켜줬잖아 라고 하신다면 정말 할말이없지만 그렇게 하기싫다는 사람을 잡아서 설득시킬땐 적극적이시던분들이 경제적으로 너무힘들어 약속한10월이 훌쩍지난 올해 계약해지를 요구하니 고위직관계자분들께선 아무도 만나주질않았습니다. 제가요구한건 대뜸 회사를 나가겠다가 아니라 구체적이진않아도 진행방향을 제시해달라는 거였습니다 처음 계약할당시 이야기했던 데뷔프로젝트는 무산애 가까웠기 때문에 새 방향을 알고싶었습니다 근데 당장말해줄수있는게 없다는 답변을 들었고 혼자서도 연기로도 당장은 플레이가 힘들다라는 말씀에 전속계약서상의무를 갑이 이행할수 없다고 판단해 해지합의를 요청한 것입니다 정확히 이월이였고 해지합의서상 날짜는 4월30일로 명시되어있었으나 이마저도 매일매일 독촉해서 받아낸 해지합의서에 실제받은날짜는 몇개월뒤인 여름쯤이였습니다 해지합의서에 실제로 붙어있던 포스트잇입니다 저 포스트잇 한장에 제 몇년이 들어가있다라는 생각을하면 허무한마음을 감출수가없습니다 말하고싶지도않았고 말해서 잃는것밖에 없다는걸 너무잘알지만 말하지않으면 많은 오해를낳고 훗날 후회하게 될까 사실만을 기록합니다 좋지않은일로 글을올리게되 죄송합니다 계약을했던 제가 떨어진것처럼 계약이 합격으로 이어지지않은친구도있었고 계약하지않은친구도 데뷔했기때문에 그게 조작의 증거나 지표는 아니라는 말을 합격여부에대해 아이들은 추측할뿐 그누구도 확신하거나 알수없었다는 사실에 대해 덧붙입니다 최종합격자와 관련된 내정자라는건 존재했는지 저희는 알수없습니다 다만 제가아는건3000명중에서 뽑힌 41명이 경연에임한건 아니라는 사실뿐입니다 오해가 없길바랍니다

A post shared by 이해인 (Lee Hae In) (@s2onlyone1) on


We had the option of going to whichever hospital we wanted to go to, which was good at least. I think this is all due to the fact that there were too few managers who had to take care of too many of us. We weren't even provided the proper necessities of basic care while at the dormitories. We lived together just for the sake of their convenience. After being worked day and night for over five months, we'd all completely lost our sense of time. This was also before new laws came into place so we were not being paid any appearance fees. It was like we were trapped and they would excuse it by saying that "we [the contestants] wanted to be there".

Even compared to having a job at a normal company, these conditions were excruciating, unfair, and unreasonable. Once the finale came, it was difficult for me to go to the celebration so instead I met with the teachers for reassurance. After I didn't make the cut and was eliminated, I was taken aback when staff had asked me if me crying over it would accomplish anything.

I wanted to terminate my contract right away. I was frustrated and wanted to know about the voting controversy right after. I was just told that because I'm now trending, I should be grateful because I am on top. They promised me a team. They asked me which shows I had interest to make appearances on. For the dramas I made appearances on, these were personally contracted [instead of arranged by CJ]. I was promised the opportunity to promote as a solo ahead of my group's debut. They told me that even if my teammates were not ready for debut, I would be able to debut.

They kept telling me different reasons like the timing wasn't right or that I had to prepare for events like MAMA as a dancer. I wanted to go onto Produce 48 because I was told that, because of my age, I wouldn't garner as much interest, but I was told again that it wasn't worth my time, so I continued training. They told me I would be able to make my debut in October [2018], but again and again, the timing was not right.

Throughout my contract as an artist, I made one appearance at fashion week and one on the radio. If I had known that I was going to be treated like a trainee despite being under an artist contract I would have asked to be signed as a trainee. I don't understand those that said my company had done anything for me. After the promise of the October debut had passed, I demanded to terminate my contract. However, not one of higher ups would meet with me.

All I wanted to know was what my company had intended for me. After my debut was decidedly not happening despite having signed a contract, I just wanted to understand what the plans even were for me once I had made the initial decision to join. They just told me that everything would be difficult and didn't share much. If I wanted to act, it would be difficult. Since they were not fulfilling what my contract had laid out, I wanted to terminate my contract in February. On April 30th we were able to meet after I had chased them daily for a termination. My contract termination settlement document came with a Post-It [from CJ]. Seeing all the time I had spent with this company simply expressed in a single Post-It note left me feeling so empty.

I originally didn't want to share any of this, but I know I will just be on the losing end if I do nothing and regret this in the future. I want to set everything straight so I apologize for raising these negative issues.

I want to share that I was manipulated. I signed a contract and was not given the chance to succeed. But there were many that did not sign contracts at the time and have been able to succeed. Those like me would have no way of figuring out if I was ever to be in the final lineup. From the initial 3000, not all 41 selected were really competing.


In her contract termination settlement document that Haein received, it included a Post-It from CJ that reads:

Through this time, you've really worked hard, we support you from afar


Update: It appears the original Instagram link above has been deleted. Below is a copy of the original caption.

병원도 선택해서 갈수있었습니다. 이모든건 사실 이많은 인원을 통제할수있던 매니저 인력이 부족해서 라는걸 알고있습니다 그렇지만 그렇다고 그들이 편하자고 쭉 합숙을 진행하며 기본적인 지원도 하지않은건 바뀌는 사실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오개월 내내 24시간 뭐 시간개념없이 촬영한 저희에게 법안이 생기기전이라 출연료 하나받지못하고 그곳에 같혀 생활해야했던 이유가 단지 니들이 가고싶어서 한거잖아 라고 한다면 정말 할말이 없지만 어떤 회사도 본인이원해서 취직했기때문에 불합리한일들까지 참아야한다고 강요할수없는것이라 생각합니다. 마지막 생방송이끝난날 저는 부모님을 볼 자신도 쫑파티를 갈 마음의 여유도남지않아 혼자 선생님들을 만나서 마음을 달랬습니다. 떨어져 주저앉아 계속 우는제게 이게뭐 울일이냐고 묻는 제작진에게 저는 정말 할말이 남아있지도않습니다 떨어진다음날 계약 해지를 요구했고 그당시있던 조작논란에대해 진실이뭔지 알려달라 하였지만 너가실검에 떠있지않냐 너가더 승리자인거다 라고하는둥 더이상 지쳐 팀이하기싫다는 제게 널위한 팀을 만들어주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그리고 나가고싶은 프로그램이 뭐냐고 그당시 개인적으로 연락이왔던 드라마나 여러일들도 다 시켜줄거고 연습실에 절대 방치하지않을거고 개인활동하면서 팀 데뷔준비할수있게 해주겠다고 약속하셨고 훗날 비교적 연습기간이짧았던 연습생친구들과 함께있을때도 나는 여기서 데뷔 약속한거 해인이 밖에없다 다들 준비안되면 해인이 혼자라도 시킬거다 라고 말씀을 하셨습니다 당장은 마마 백댄서 준비를해야하니 좀뒤로 미루자는말에 그렇게했지만 마마가 끝나고 시기가 애매해져 활동을 하면 이미지소모라는 말에 팀에서 맏언니고 리더가 연습에 집중을해줘야 동생들이 잘 따라온다는말에 정말 같이연습했던 친구들하나보고 의지하면서 시간을보냈습니다 그와중 프듀48 이 한다는 기사를보고 뭐라도 잡고싶은마음에 출연하고싶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너는 하지않는게 좋겠다며 말리셨고 그래서 저는 회사에 홀로 연습을 나가며 시간을 보냈습니다 약속했던 10월 데뷔만을 바라보면서요 연습생은 연습생계약을하고 아티스트는 아티스트 계약을합니다 계약금이 오가는 아티스트 계약은 서로의 역할을 충실히 해야할 의무가 있습니다 제가 계약기간이 흘러가는내내 연습생을 다시 할거면 연습생계약을 했지 왜 아티스트 계약을 해야했던것인지 모르겠습니다 활동이라곤 라디오 한번 패션위크 한번이 전부였던 제게 뭐라도 시켜줬잖아 라고 하신다면 정말 할말이없지만 그렇게 하기싫다는 사람을 잡아서 설득시킬땐 적극적이시던분들이 경제적으로 너무힘들어 약속한10월이 훌쩍지난 올해 계약해지를 요구하니 고위직관계자분들께선 아무도 만나주질않았습니다. 제가요구한건 대뜸 회사를 나가겠다가 아니라 구체적이진않아도 진행방향을 제시해달라는 거였습니다 처음 계약할당시 이야기했던 데뷔프로젝트는 무산애 가까웠기 때문에 새 방향을 알고싶었습니다 근데 당장말해줄수있는게 없다는 답변을 들었고 혼자서도 연기로도 당장은 플레이가 힘들다라는 말씀에 전속계약서상의무를 갑이 이행할수 없다고 판단해 해지합의를 요청한 것입니다 정확히 이월이였고 해지합의서상 날짜는 4월30일로 명시되어있었으나 이마저도 매일매일 독촉해서 받아낸 해지합의서에 실제받은날짜는 몇개월뒤인 여름쯤이였습니다 해지합의서에 실제로 붙어있던 포스트잇입니다 저 포스트잇 한장에 제 몇년이 들어가있다라는 생각을하면 허무한마음을 감출수가없습니다 말하고싶지도않았고 말해서 잃는것밖에 없다는걸 너무잘알지만 말하지않으면 많은 오해를낳고 훗날 후회하게 될까 사실만을 기록합니다 좋지않은일로 글을올리게되 죄송합니다 계약을했던 제가 떨어진것처럼 계약이 합격으로 이어지지않은친구도있었고 계약하지않은친구도 데뷔했기때문에 그게 조작의 증거나 지표는 아니라는 말을 합격여부에대해 아이들은 추측할뿐 그누구도 확신하거나 알수없었다는 사실에 대해 덧붙입니다 최종합격자와 관련된 내정자라는건 존재했는지 저희는 알수없습니다 다만 제가아는건3000명중에서 뽑힌 41명이 경연에임한건 아니라는 사실뿐입니다 오해가 없길바랍니다
sad

1

mad

1

yay

0

wow

0

love

0

lol

0